임 교육감, 토론 패널로 참여 "학교 부족·과밀 학급 해소 위해 노력" 강조 30일 경기도 화성시 다원이음터에서 열린 '학교 신설·과밀학급 해소' 주제 정책 토론회에서 임태희 교육감(왼쪽 두번째)이 의견을 밝히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교육청> [ 경인방송 = 정재수 기자 ]



경기도교육청은 오늘(30일) 화성 다원이음터에서 '학교 신설·과밀학급 해소' 주제로 정책 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이날 토론회는 신도시 인구 급증에 따른 과밀학급·과대 학교 문제점을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로 임태희 경기도교육감과 화성시 동탄 지역 학생, 학부모, 교직원 등이 참석했습니다.


토론회는 학생, 학부모, 교직원 인터뷰 영상 상영을 시작으로 지역 학교 신설·배치 등 현황 설명회, 패널토론, 현장 학부모 참여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특히 이날 토론회에는 임태희 교육감과 남수경 강원대 교육학과 교수, 간호익 병점고 교장, 류영신 도교육청 학교설립기획과장이 패널로 참여해 ▲학교 용지 추가 확보 방안 ▲화성 동탄 지역 학교 신·증설 계획 ▲과밀학급 현황과 대책 등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습니다.


토론회에서 임 교육감은 "신도시 개발에 따른 인구증가 등으로 화성 동탄지역의 학교 용지 부족과 과밀학급 문제가 심각하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학부모님과 학교 관계자들이 말씀한 부분을 충분히 공감하며 현장의 애로사항을 해결할 수 있도록 관련기관과 적극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임 교육감은 정책 토론회 후 화성오산교육지원청을 방문해 직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지역 주요 교육 현안과 경기교육 추진 방향을 공유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