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주자는 이재준 시장…10월 6일까지 매주 금요일 방송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공직리더 릴레이 공감 청렴방송' 녹음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특례시> [ 경인방송 = 정재수 기자 ]


경기 수원특례시는 ‘2023년 공직리더 릴레이 공감 청렴방송’ 첫 방송이 시작됐다고 밝혔습니다.
 


첫 주자로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나섰습니다.


이 시장은 오늘(2일) 오전 8시50분 방송에서 “소금은 부패하지 않는 성질 때문에 우리 몸에 꼭 필요한 물질이다”면서 “저는 수원의 소금이 ‘청렴’이라고 생각한다. 직원 한분 한분이 소금이라는 마음으로 항상 청렴을 실천해줬으면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청렴방송은 수원시청과 4개 구청에서 동시 방송되며 이날부터 10월 6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전 방송됩니다.


이재준 시장과 본청 간부 공직자, 구청장이 ‘내가 생각하는 청렴이란?’ 주제로 직원들에게 ‘청렴의 생활화’를 당부하는 시나리오를 작성해 녹음한 음성을 방송합니다.


시는 간부공직자에 이어 공직 초년생들이 참여하는 청렴방송도 마련할 예정입니다.


시는 청렴한 공직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간부 공직자 부패위험성 진단 ▲자체청렴도 ARS 설문조사 ▲맞춤형·참여형 공직자 청렴교육 ▲청렴캠페인 등 다양한 청렴시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마혜란 수원시 청렴팀장은 “청렴방송이 직원 간 소통의 장이 되길 바란다”며 “간부공무원이 솔선수범해 청렴을 실천하면 청렴 분위기는 더 확산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