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생태계 교란종으로 기능성 화장품 개발
단풍잎돼지풀 추출물. <사진제공=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생태계 교란종으로 기능성 화장품 개발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산림환경연구소와 호서대학교 이진영 교수, (주)아로마뉴텍 공동연구팀은 세계 최초로 생태계 교란식물인 개망초와 단풍잎돼지풀을 활용한 기능성 화장품을 개발, 상용화에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연구팀은 개망초와 단풍잎돼지풀에 기능성 재료로 활용이 가능한 폴리페놀 물질이 다량 함유돼 있다는 것을 밝혀내고, 기능성 화장품은 물론 생태계교란종인 단풍잎돼지풀을 응용한 다양한 제품들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확인했습니다.

연구소는 관련 연구결과를 특허 출원했습니다.

폴리페놀 물질은 체내 활성산소를 중화.제거하는 항산화 활성능력이 우수해 피부노화촉진과 고혈압, 동맥경화 등을 억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연구소는 단순 제거대상이던 생태계 교란식물을 새로운 식물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음은 물론 해당 식물의 소비촉진을 유도함으로써 생태계의 간접적인 균형에도 도움이 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평가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의왕시, 지역밀착형 평생학습사업 ‘의왕학습레일’ 추진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 의왕시는 인생 100세 시대에 대비한 지역밀착형 평생학습사업 ‘의왕학습레일’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사업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