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제 / 국회기후변화포럼, 정책심포지엄 개최 … 미세먼지와 온실가스 저감 위해 전기 차 보급 활성화 모색
3

국회기후변화포럼, 정책심포지엄 개최 … 미세먼지와 온실가스 저감 위해 전기 차 보급 활성화 모색

[경인방송=한만송 기자] 범국민적 기후변화 대응의 정책과 입법 거버넌스를 추구하는 국회기후변화포럼은 오늘(31일) 국회에서 ‘다가오는 전기 차 시대, 우리의 준비상황은’이란 주제로 정책 심포지엄을 개최했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홍일표, 한정애, 나경원, 이정미 국회의원과 우윤근 국회 사무총장, 전병성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조환익 대한전기협회 회장 등 각계 인사 100여명이 참여했습니다.

이번 심포지엄은 최근 미세먼지와 온실가스 감축의 일환으로 전기 차 시장이 확대되는 가운데, 국내외 전기 차 시장의 현황을 살펴보고 효과적 전기 차 보급 확대를 위한 정책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홍일표 국회기후변화포럼 대표는 “전기 차는 미래지향적 혁신산업이자 온실가스와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할 친환경 산업”이라며, “전기 차 활성화를 통해 기후 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구매자의 혜택은 늘리고, 충전인프라 확대 등의 제도적 개선에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심포지엄에서는 김필수 한국전기자동차협회 회장이 ‘전기 차 시대, 우리의 과제’라는 주제로 발표를 하고, 패널 토의에선 이정미 국회기후변화포럼 연구책임의원, 이형섭 환경부 청정대기기획과 과장, 최우석 현대자동차 이사, 박지영 한국교통연구원 부연구위원 등이 참여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mansong2@ifm.kr

Check Also

KakaoTalk_20171213_174020243

막 오른 인천시장 선거, 홍미영 부평구청장 출마 선언 … “인천, 사람이 우선 도시로 만들겠다”

[경인방송=한만송 기자] (앵커) 300만 도시 인천의 수장을 뽑는 지방선거가 6개월 앞으로 다가오면서, 유력 후보들의 출마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