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국제 / 길병원, 몽골 심장병 어린이 4명 초청해 치료
몽골 심장병 어린이 초청 치료

길병원, 몽골 심장병 어린이 4명 초청해 치료

[경인방송=한만송 기자] 가천대 길병원과 인천시의 도움으로 심장병을 치료받은 몽골 어린이들이 오늘(19일) 건강한 모습으로 퇴원해 고국으로 돌아갔습니다.

길병원은 지난 5월 23일부터 나흘간 몽골 울란바토르시 바양골구청 건강병원에 진료소를 마련하고, 선천성 심장병 어린이 66명을 대상으로 검진을 했습니다.

이 가운데 수술이 시급하다고 판단된 어린이 4명을 병원으로 초청해 완치를 시켜 몽골로 돌려보냈습니다.

이번 초청치료 사업은 길병원이 인천시와 진행하는 아시아권 자매도시 의료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몽골 현지 진료에서부터 초청, 수술에 이르는 과정을 인천시와 함께했습니다.

밀알심장재단, 새생명찾아주기운동본부, 세이브더칠드런, 경노훈 교수 등도 아이들을 후원했다.

길병원은 1996년부터 해외 심장병 어린이를 초청해 치료하며, 지금까지 399명의 어린이에게 새 생명을 선물했습니다.

이근 길병원장은 “도움이 필요한 손길이 있는 곳 어디든 마다하지 않고 재단의 이념인 ‘박애, 봉사, 애국’의 이념을 실천할 수 있도록 사업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mansong2@ifm.kr

Check Also

의정부지방법원

검찰 불기소 판단에 논란 일었던 동급생 성추행 사건, 법원 ‘장난 아니다’ 유죄 인정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납득하기 어려운 검찰의 불기소 결정으로 공분을 샀던 고등학교 동급생 성추행 사건 기억하실텐데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