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채인석 화성시장 “‘에코-스마트 도시’가 화성의 미래 비전”
19일 '화성드림파크' 다목적실에서 채인석 시장이 민선6기 3주년 주요성과와 미래 비전을 설명하고 있다.
19일 '화성드림파크' 다목적실에서 채인석 시장이 민선6기 3주년 주요성과와 미래 비전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 화성시>

채인석 화성시장 “‘에코-스마트 도시’가 화성의 미래 비전”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채인석 경기도 화성시장이 화성의 미래 비전으로 ‘에코-스마트 도시’를 공식 제안했습니다.

채 시장은 오늘(19일) 우정읍 매향리 소재 “화성드림파크’에서 민선6기 3주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 같이 밝혔습니다.

채 시장은 “전국에서 화성시 만큼 단기간에 깜짝 놀랄만한 변화를 가져온 도시는 없었다”며 “지금까지의 결실을 토대로 발전을 더욱 가속화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특히 환경을 보존하며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루는 ‘에코-스마트 도시’를 발전전략으로 제안하고, 세계적 컨설팅 그룹 맥킨지가 예측한 세계 4대 부자도시의 가능성을 현실로 만들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채 시장은 “지금 우리가 서 있는 이곳, 매향리야말로 미래화성의 축소판”이라며 기자간담회장으로 ‘화성드림파크’를 선택한 의미도 부였습니다.

채 시장은 “이 곳은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하더라도 미 공군 폭격훈련장으로 바닷가 옆 황무지와 다름없었던 땅이었다”며 “이제는 아시아 최대 유소년 야구장으로 전국의 아이들이 꿈을 펼치는 희망의 땅으로 변모했다”고 말했습니다.

지난 3년간의 주요 성과에 대해서는 채무제로 도시 달성, 경기도체육대회와 뱃놀이 축제의 성공적인 개최, 사회적경제 육성, 궁평항 종합관광지 추진 등을 꼽았습니다.

채 시장은 “화성시는 에코-스마트 도시로서 세계 도시들의 참고 사례가 될 것”이라며 “미래를 향한 질주를 결코 멈추지 않을 것이며 미래에 조금 먼저 도착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동물 복지를 실천하는 산란계 농장의 모습 (사진= 구민주 기자)

살충제 계란 사태 대안은 ‘동물복지’…”환경 바꿨더니 건강한 알이”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살충제 계란 파동으로 비좁은 우리에서 닭을 키우는 ‘밀집사육’의 문제점이 화두로 떠올랐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