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화성 마도면 폐기물 업체서 불…인명피해 없어
<그래픽=연합뉴스>

화성 마도면 폐기물 업체서 불…인명피해 없어

[경인방송=양채아 기자]

 

어제(19일) 오후 9시 24분쯤 화성시 마도면의 폐기물처리업체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1000t 폐기물, 샌드위치 판넬, 분쇄기 등이 불에 타  1억 2천만원의 피해가 났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소방당국은  “폐기물 내 잔불이 남아 있을 가능성이 있어 현재 잔불 정리 작업중”이라며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chaea@ifm.kr

Check Also

수원시의회 제337회 임시회… 15일간 의정활동 시작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의회는 오늘(16일) 제337회 임시회를 열고 15일간의 의정활동에 들어갔습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의원발의 3건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