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사회 / 인천 A국회의원 아들인 현직 판사, 지하철서 ‘몰카’ 혐의 입건…당사자 혐의 부인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인천 A국회의원 아들인 현직 판사, 지하철서 ‘몰카’ 혐의 입건…당사자 혐의 부인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인천지역 국회의원 아들인 현직 판사가 지하철에서 몰카를 찍은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야당 모 의원 아들인 A판사는 지난 18일 서울지하철 4호선 열차 안에서 휴대전화로 몰래 다른 사람의 신체를 촬영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습니다.

당시 주의에 있던 시민들이 A판사를 제압한 뒤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으며 경찰은 A판사를 체포한 뒤 휴대전화에서 관련 증거를 확보했습니다.

A판사는 그러나 “휴대전화의 카메라 애플리케이션이 저절로 작동해 찍힌 것 같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습니다.

riverpress@ifm.kr

Check Also

경기도 시흥의 한 고등학교 화재 현장.

[기획-학교, 화재 안전지대 아니다]②드라이비트부터 피난기구까지…학교 화재대비 ‘구멍 숭숭’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경인방송은 화재로부터 안전지대가 아닌 학교의 문제점과 대안을 짚어보는 기획을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