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여름 휴가, ‘수원’으로 오세요! 수원당일관광 코스 추천
밤에 성곽길을 걷는 시민들
밤에 성곽길을 걷는 시민들 <사진=수원시 제공>

여름 휴가, ‘수원’으로 오세요! 수원당일관광 코스 추천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오전 10시 연무대에서 화성어차를 타고 화홍문과 화서문, 팔달문, 서장대 등 수원 화성 곳곳을 관람합니다.

화성행궁에 들러 행궁동 공방거리에서 아기자기한 공예품을 둘러봅니다.

공방거리를 지나 팔달문 앞에서 횡단보도를 건너면 9개의 시장이 모여있는 ‘수원남문시장’을 만날 수 있습니다.

수원을 더 알고 싶다면 ‘수원화성박물관’을 추천합니다.

해가 질 즈음엔 먹거리 명소인 ‘남문통닭거리’에서 치킨과 맥주를 즐기고, 날이 어두워지면 창룡문으로 발길을 옮겨 헬륨기구인 ‘플라잉수원’을 타고 수원화성의 야경을 감상합니다.

수원시가 추천하는 ‘수원 당일 관광코스’입니다.

■선선한 밤에 수원화성을 만난다

올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20주년을 맞은 수원화성은 다음달 11일부터 13일, ‘밤빛 품은 성곽도시, 수원야행’을 진행합니다.

‘8야(夜)’를 주제로 한 문화재 체험프로그램으로 이뤄진 수원야행은 매일 저녁 7시부터 11시까지 진행됩니다. 수원화성·화성행궁·화령전 등 문화재와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수원전통문화관·수원화성박물관과 같은 문화시설, 화성어차·수원화성 벨로택시·플라잉 수원 등 수원화성의 야경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관광시설들을 밤 11시까지 연장 운영합니다.

수원화성을 미디어아트로 장식하는 대규모 야외 프로젝트 ‘야화’도 눈여겨볼 만합니다. 수원화성의 역사를 빛과 영상이 어우러진 미디어 파사드로 펼쳐 보입니다. 세계적인 미디어아티스트 이이남 작가가 연출합니다.

수원야행이 진행되는 거리 곳곳에서 조선 시대를 주제로 한 다양한 이동형 공연이 열립니다. 수원지역 젊은 예술인들이 거리 곳곳에서 펼치는 공연도 볼 수 있습니다. ‘수원야행’ 기간 행궁동 공방길, 장안공원 등에서는 야시장이 열립니다. 전통공예·놀이를 즐길 수 있습니다. 수원야행 프로그램은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에서 볼 수 있습니다.

■8월에는 무궁화 축제, 발레축제

8월에는 축제도 곳곳에서 열립니다. 4~5일에는 송죽동 만석공원 일원에서 ‘제27회 나라꽃 무궁화 수원축제’가 열립니다. 4일 오후 5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한여름 밤의 뮤지컬 갈라쇼’, 무궁화 분화(盆花) 콘테스트, 영화상영, 불꽃놀이 등 더위를 식혀줄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됩니다.

8월 31일~9월 3일에는 인계동 수원제1야외음악당에서 ‘발레, 아름다운 나눔’을 주제로 ‘2017 수원발레축제’가 열립니다. 9월 1일 오후 8시 개막공연, 9월 2~3일 오후 8시 메인공연이 펼쳐집니다.

2014년 대한민국 경관 대상에서 최고의 경관으로 선정된 광교 호수공원은 가족이 함께 찾기 좋습니다. 호수를 감싸는 생태하천, 커뮤니티 숲, 잔디광장, ‘조용한 물숲’ 등 다양한 주제의 공간이 있고, 가족캠핑장도 있습니다.

수원박물관·수원화성박물관·수원광교박물관·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은 여름방학을 맞은 아이들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습니다.

■관광 정보 소개하는 ‘수원관광’ 개설

수원시는 지난 3일 홈페이지(www.suwon.go.kr)를 개편하면서 ‘수원관광’ 페이지를 개설했습니다. 일정별(당일, 1박 2일, 2박 3일) 관광 코스, 계절별 코스, 숨은 볼거리, 도보·자전거 여행 코스 등 수원 관광에 관한 모든 정보를 일목요연하게 소개합니다.

수원을 관광하기 전 수원시와 ‘카카오톡’ 친구를 맺으면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수원화성·화성행궁과 수원시가 운영하는 박물관은 무료로 입장할 수 있고,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은 관람료를 50% 할인받을 수 있습니다.

수원시티투어버스, 화성어차, 국궁체험, 벨로택시, 플라잉수원을 이용할 때도 할인받을 수 있습니다. 수원남문시장 푸드트레일러 14개소와 남문로데오거리 스타점포 8개소에서는 1만 원 이상 결제하면 1000원 할인해줍니다. 카카오톡 친구 본인과 미성년 동반자녀까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의정부지방법원

검찰 불기소 판단에 논란 일었던 동급생 성추행 사건, 법원 ‘장난 아니다’ 유죄 인정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납득하기 어려운 검찰의 불기소 결정으로 공분을 샀던 고등학교 동급생 성추행 사건 기억하실텐데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