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북부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양주에 개장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위치도<사진=경기도>

‘경기북부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양주에 개장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북부 장애인 복지 관련 센터를 한데 모은 ‘경기북부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가 양주에 문을 엽니다.

센터는 총 사업비 119억원을 들여 내년 4월 착공하며, 오는 2019년 8월 완공할 계획입니다.

전체면적 4천㎡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되며 도 시각장애인복지관 등 북부지역 장애인 복지센터들이 입주해 협업체계를 구성·조정하는 허브 역할을 하게 됩니다.

도는 지난해 수원에 장애인복지 광역 허브기관 ‘누림센터’를 개관했으나 경기북부 장애인들이 이용하기에는 거리가 멀어 효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을 받아왔습니다.

hjs@ifm.kr

Check Also

수원시의회 제337회 임시회… 15일간 의정활동 시작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의회는 오늘(16일) 제337회 임시회를 열고 15일간의 의정활동에 들어갔습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의원발의 3건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