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황해경제청, 현덕지구 대중국 투자유치 방안 모색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 입주해 있는 평택항마린센터.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 입주해 있는 평택항마린센터. <사진= 경인방송 DB>

황해경제청, 현덕지구 대중국 투자유치 방안 모색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은 오늘(26일) 경기경제과학진흥원에서 황해청 투자유치 지원단과 분과별 전문가 자문회의를 열고 현덕지구 투자활성화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투자유치 지원단은 경제, 물류, 무역 등 관련 전문가 15명으로 구성됐습니다.

전문가들은 이 자리에서 ▲화상투자유치 등 해외 투자유치 다변화 ▲중국을 겨냥한 실버케어타운 개발 ▲아웃렛.호텔.테마파크를 결합한 멀티플렉스형 개발 ▲일본기업과 한국기업의 협업을 통한 동남아시아 진출 등을 제안했습니다.

이화순 도 황해경제청장은 “황해청의 성공적 정착을 위해 전문가와의 협업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전문가 제안을 정책에 반영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도 시흥의 한 고등학교 화재 현장.

[기획-학교, 화재 안전지대 아니다]②드라이비트부터 피난기구까지…학교 화재대비 ‘구멍 숭숭’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경인방송은 화재로부터 안전지대가 아닌 학교의 문제점과 대안을 짚어보는 기획을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