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제 / 인천대, 인천항 발전 방향 심포지움 개최
인천항 발전 방향 심포지움3(토론)

인천대, 인천항 발전 방향 심포지움 개최

[경인방송=한만송 기자] 인천대학교는 어제(10일) 송도캠퍼스 컨벤션센터에서 ‘첨단 항만도시로의 도약을 위한 인천항의 발전방향’을 주제로 심포지움을 개최했습니다.

이번 심포지움은 인천대학교 PUL(항구도시대학연합, Port-city University League) 연차회의 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미래도시의 탐색형 창의교육 사업단이 주관했습니다.

심포지움은 다음 달 18일부터 20일까지 송도 컨벤시아와 인천대에서 개최되는 ‘제11차 PUL 연차회의’에 앞서 인천시, 인천시민, 전문가, 산업계, NGO 등이 함께 모여, 항구도시 인천의 실태를 분석하고, 항만도시인 인천의 비전을 공유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습니다.

인천대, 인천시청, 인천항만공사를 비롯해 민간단체, 언론매체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4편의 주제발표와 토론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주제발표에서는 인천대 나인수 교수의 ‘인천에서의 PUL 유치 의미와 내실화 방안’, 한국해양과학연구원 김경련 박사의 ‘지속가능한 해안도시 발전을 위한 해역재생사업’, 인천재능대 박창호 교수의 ‘인천항의 역할 정립 및 재배치 방향’, 인천대학교 안승범 교수의 ‘국제적 항만도시 인천을 위한 역량 결집 방안 및 선도 연구 방향’에 대한 발표가 있었습니다.

이후 진행된 토론에서는 인천대 황영삼 교수가 좌장을 맡았으며, 패널로는 인천경실련 김송원 사무총장, 인천대 김홍섭 교수, 인천시 박광근 해운해사팀장, 기호일보 박정환 경제부장, 인천항만공사 변규섭 기획조정실 차장, 인천시의회 이한구 의원 등이 참석했습니다.

인천대는 9월 개최되는 11차 PUL 연차회의를 계기로 항만도시연구소 설립과 국제협력형 매트릭스 연계 전공 개설 등 항구도시 현안을 공유하고 시의성 있는 국제공동연구를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입니다.

mansong2@ifm.kr

Check Also

파주시청

파주시, 軍 추진한 “선유리 육군관사 진출입로 공사” 완료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 파주시는 국방부가 문산읍 선유리 일원에 추진한 육군 ‘문산 관사’ 건설 사업이 진출입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