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핀란드 기술기업 첫 투자유치
투자유치와 연정경험 공유를 위해 핀란드와 독일을 방문 중인 남경필 도지사가 핀란드 현지시간으로 15일 오전 탐페레 로비트 본사에서 헤리 쉐홀름 로비트 회장과 투자유치 협약서에 서명을 하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자유치와 연정경험 공유를 위해 핀란드와 독일을 방문 중인 남경필 도지사가 핀란드 현지시간으로 15일 오전 탐페레 로비트 본사에서 헤리 쉐홀름 로비트 회장과 투자유치 협약서에 서명을 하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

경기도, 핀란드 기술기업 첫 투자유치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핀란드의 기술기업이 1천만 달러를 투자해 경기도에 공장을 설립합니다.

투자유치와 연정 경험 공유를 위해 유럽을 방문 중인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현지시간으로 오늘(15일) 첫 기착지인 핀란드에서 이 같은 내용의 투자협약을 체결했습니다.

투자기업인 로비트 사는 핀란드 기업으로서는 최초로 경기도 외국인투자기업 산업단지에 입주하게 됩니다.

이 업체는 세계 3대 굴착공구 제조기업으로, 국내에서는 3위의 시장 점유율을 갖고 있으며 최근 평창 동계올림픽 기반시설 건설에도 참여했습니다.

도는 그 동안 추진해온 투자유치 지역 다변화 전략이 성과로 이어진 것으로 풀이했습니다.

남경필 도지사는 “로비트사는 경기도에 유치된 최초의 핀란드 기업”이라며 “경기도에 로비트 클러스터가 생길 수 있도록 더 많은 지원과 협조를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이재정 경기교육감이 경기도교육청 남부청사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남은 임기 주력 사안 등을 말하고 있다(사진= 경기도교육청 제공)

고교 무상급식 뜨거운 논란…이재정 교육감 “무상교육이 우선돼야”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최근 고등학교 무상급식 논란이 뜨겁습니다. 경기도 일부 지자체가 고교 무상급식을 위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