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동탄 호수공원 수위 1m 높이기로…”주민 요구 수용”
화성 동탄2신도시 호수공원 위치도.
화성 동탄2신도시 호수공원 위치도. <사진= 경기도시공사>

동탄 호수공원 수위 1m 높이기로…”주민 요구 수용”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시공사는 화성 동탄2신도시 내 호수공원 수위를 1m 높이기로 신도시 입주민 대표 등과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이 호수공원의 최고 수심은 당초 5m에서 6m로 늘어나며, 호수면적도 다소 증가하게 됩니다.

동탄2신도시 주민들은 그 동안 호수공원 수심이 얕아 당초보다 호수면적이 좁아졌다며 수위 상승을 요구해왔습니다.

도시공사는 조광명 도의원을 위원장으로 도와 화성시, 경기도시공사, 전문가, 입주민대표 등 13명으로 협의체를 구성해 운영 중입니다.
 
협의체는 호수공원 수위 외에도 휴게시설과 가로수길 추가 조성 등 주민들이 요구한 14개 항에도 합의했습니다.

동탄2신도시 호수공원은 공원.녹지 56만㎡, 호수 18만4천㎡ 등 전체 면적이 181만8천㎡에 이르며, 모두 634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됩니다.

kds@ifm.kr

Check Also

이동화 도의원.

이동화 경기도의원, “1인 가구에 맞춘 경기도 정책 전환 시급”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급증하는 경기도 1인 가구에 맞춘 경기도 정책 전환이 시급하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오늘(20일) 열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