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제 / IFEZ, 글로벌 기업 아이리스오야마와 투자계약 체결
아이리스오야마 투자협약 체결

IFEZ, 글로벌 기업 아이리스오야마와 투자계약 체결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글로벌 생활용품 제조 기업인 일본의 아이리스오야마가 인천경제자유구역에 소형 가전과 생활용품 제조시설을 건립합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오늘(14일) 오후 G타워에서 김진용 청장과 송순곤 아이리스코리아 대표가 투자계약 체결식을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아이리스오야마는 송도지구에 5천만 달러 이상을 투자해 소형 가전 및 생활용품 제조시설을 올해 착공해 내년 말 완공 예정입니다.

5공구 첨단산업클러스터에 부지 2만7천619㎡ 규모로 제조시설을 건립할 예정이며, 모든 제조시설은 자동화된 첨단 설비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아이리스오야마는 전 세계 26개의 제조시설을 보유하고 연간 매출액이 4조 원에 달하는 글로벌 기업으로서 소형가전과 생활용품, LED 분야에서 일본 최고의 기업입니다.

아이리스오야마가 이번에 한국 투자를 결정한 이유는 한국의 우수한 정보통신(IT) 기술과 연구개발(R&D) 능력을 활용해 글로벌 상품을 개발하고 온라인 판매를 확대하기 위해섭니다.

 

ajk@ifm.kr

Check Also

한국가스공사 사과 및 대책 발표 (2)

한국가스공사 가스 누출 사고 18일 만에 공식 사과..후속 대책 미흡 지적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지난 5일 발생한 송도 LNG 기지 가스 누출 사고에 대해 한국가스공사가 공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