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의회 경제위, “잦은 인사 이동으로 황해경제자유구역 투자유치 차질”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 입주해 있는 평택항마린센터.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 입주해 있는 평택항마린센터.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의회 경제위, “잦은 인사 이동으로 황해경제자유구역 투자유치 차질”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의회 경제과학기술위원회는 오늘(15일) 열린 황해경제자유구역청 행정감사에서 “황해경제자유구역의 활발한 투자 유치를 위해 장기적인 인력운용 계획을 마련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자유한국당 김길섭(비례) 의원은 “고용노동부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에 따라 시간선택제 투자유치전문가의 근무형태 변경 가능성에 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제안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박근철(비례) 의원은 “행정직군과 투자전문위원 등 이원화 된 조직‧인력 운영상의 문제와 과장급 이상 직원의 잦은 인사이동으로 업무의 연속성이 보장되지 않는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전문성이 필요한 투자전문인력을 시간선택제로 채용하는 문제 등에 있어 장기적인 인력운용 계획을 수립해야 한다”고 주문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용인시 청사.

“내진 보강시 지방세 감면”…용인시, 적극 활용 당부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용인시는 최근 포항 지진과 관련해 내진설계 대상이 아닌 소형 건축물이나 주택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