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성균관대역 에스컬레이터 급정지… 시민 6명 부상
5일 오전 11시 35분쯤 수원시 장안구 전철 1호선 성균관대역 1층 플랫폼에서 2층 역사로 연결된 에스컬레이터가 갑자기 멈춰서 승객 6명이 다쳤다. 다행히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5일 오전 11시 35분쯤 수원시 장안구 전철 1호선 성균관대역 1층 플랫폼에서 2층 역사로 연결된 에스컬레이터가 갑자기 멈춰서 승객 6명이 다쳤다. 다행히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성균관대역 에스컬레이터 급정지… 시민 6명 부상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오늘(5일) 오전 11시 35분쯤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전철 1호선 성균관대역 1층 플랫폼에서 2층 역사로 연결된 에스컬레이터가 갑자기 멈춰섰습니다.

이 사고로 당시 에스컬레이터에 타고 있던 6명이 넘어지면서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고, 다행히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시설 관리자를 불러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21일 오전 남경필 지사가 경제현안 긴급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미국발 경제 악재 후폭풍…경기도, 대응책 강구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앵커) 경기도는 한국GM 군산공장 폐쇄 결정과 철강 통상압박, 기준금리 인상을 ‘미국발 악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