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시의회 대표단, ‘미국 호놀룰루시의회’ 방문…양도시 문화․산업․관광분야 협력방안 모색

인천시의회 대표단, ‘미국 호놀룰루시의회’ 방문…양도시 문화․산업․관광분야 협력방안 모색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시의회는 자매도시인 미국 호놀룰루시의회의 초청으로 제갈원영 의장을 단장으로 총 8명의 대표단을 구성해 지난 11일부터 17일까지 호놀룰루시의회를 방문한다고 오늘(14일) 밝혔습니다.

시의회의 이번 방문은 양도시 의회의 상호친선 국제교류와 우호를 다지기 위해 이뤄졌으며, 인천-하와이 이민 115주년 기념식에 참석하는 일정이 포함됐습니다.

호놀룰루시 방문은 미국의 선진의정을 벤치마킹하고 향후 양도시의 문화․산업․관광분야에서 협력방안들을 심도있게 모색하기 위해 추진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제갈원영 의장은 “호놀룰루시와 인천시 간 다양한 경제․산업․문화․관광 분야 등에서 긴밀하게 협력할 수 있는 실질적인 방안을 모색하는 것 또한 양도시의 상호 발전을 위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인천시의회와 호놀룰루시의회는 2012년 ‘상호 우호교류 협정서’를 체결한 이후 양도시 의회 대표단을 서로 교환하는 등 지속적인 교류협력 관계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ajk@ifm.kr

Check Also

내년도 경기도예산 24조3천731억 확정…당초 편성안 대비 127억↑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내년도 경기도 예산이 24조3천731억 원 규모로 최종 확정됐습니다. 경기도의회는 오늘(14일) 제332회 제5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