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용인시 이월 세외수입체납액 575억…최근 6년래 최저
용인시 청사. <사진= 경인방송 DB>

용인시 이월 세외수입체납액 575억…최근 6년래 최저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용인시는 올해 전년도에서 이월된 세외수입체납액이 575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 해 이월체납액보다는 207억 원 감소한 수치로, 지난 2012년 9월 전담징수팀 신설 이후 최저치입니다.

시는 세외수입체납액이 이 처럼 줄어든 것은 전문인력을 투입해 현지조사와 압류 조치 등 징수에 총력을 기울인 것이 성과로 이어진 것으로 풀이했습니다.

시는 앞으로 전담팀 직원들을 각 일선부서 직원들의 멘토로 정해 세외수입 부과 담당자의 체납처분 역량을 높여나갈 방침입니다.

kds@ifm.kr

Check Also

이재명 인수위, 활동 마무리 수순…432개 공약실천과제 선정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앵커) 민선7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인 ‘새로운 경기 위원회’가 분과.특위별 활동을 마무리했습니다. 인수위는 이재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