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평택 통복시장 화재… 평택소방서장 등 8명 부상
평택 통복시장 화재 진압하는 소방대원들

평택 통복시장 화재… 평택소방서장 등 8명 부상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오늘(29일) 새벽 경기도 평택시의 한 전통시장 내 점포에서 불이 나 시민과 진화에 나선 소방서장 등 모두 8명이 부상했습니다.

오늘 오전 6시 5분쯤 평택시 통복동 통복시장 내 1층짜리 점포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습니다.

불은 통복시장 입구에 위치한 1층짜리 목조 점포와 불법 증축한 것으로 추정되는 2층 창고를 태운 뒤 인근 마트 등 3곳으로 번졌습니다.

이로 인해 모두 4개 건물이 불에 타고, 상가 안팎에 있던 시민 6명이 연기를 들이마셔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또 인접 건물에서 현장지휘를 하던 55살 서삼기 평택소방서장이 계단으로 추락해 타박상을 입었고, 의용소방대원 36살 황 모 씨도 진압 중 연기를 마셨습니다.

소방당국은 화재 2시간여 만에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펌프차 등 장비 29대와 소방관 78명을 동원해 오전 11시쯤 진화작업을 완료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오산 양산2구역 지역조합’ 개발권…前 시행사와 지역조합 갈등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경기도 오산시 양산동 95번지 일원 지구단위 2구역 개발을 놓고 前 시행사와 토지주들의 갈등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