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올해 전기차 보조금 505억 지원…대당 최대 1천900만원
경기도 청사.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올해 전기차 보조금 505억 지원…대당 최대 1천900만원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전기차 구매 시 최대 1천900만 원의 보조금을 지원합니다.

도와 31개 시.군은 이달부터 총 예산 505억 원을 투입해 전기차 2천809대에 대한 구매 보조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도는 노후경유차를 전기자동차로 전환하거나, 26개 전기차 이용활성화 시범지구 입주기업과 직원이 전기차를 구매할 경우 대당 최대 200만 원의 도비 보조금을 추가로 지급합니다.

이에 따라 국비 최대 1천200만 원과 지방비 500만 원을 합쳐 최대 1천900만 원의 보조금을 지원받게 됩니다.

도는 전기차 이용 활성화를 위해 유료도로인 일산대교, 제3경인, 서수원~의왕간 민자도로의 전기차 통행료 100% 감면을 시행 중입니다.

또, 올해 상반기 판교제1테크노밸리 지하충전소 조성을 추진하고, 도 권역별로 충전기 5~10기 규모의 충전플랫폼을 설치할 계획입니다.

주유소와 편의점 50곳을 대상으로 급속충전기를 설치하고, 가평.연천 등 충전인프라가 부족한 시군에도 거점형으로 28기를 확충할 방침입니다.

전기차 구매를 원하면 인근 자동차 판매 대리점을 방문해 보조금 지원을 위한 구매 지원신청서와 계약서를 작성하면 자동차 판매 대리점이 해당 지자체 서류 제출 등 관련 절차를 대행합니다.

kds@ifm.kr

Check Also

평택·오산지역 시·도의원 출정식 이어져…“나요 나!”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경기도 평택시 김재균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의회 의원선거 평택시 제2선거구(중앙동·서정동·송탄동·통복동·세교동)후보가 어제(26일)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