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남경필, 발트 3국 및 북유럽 진출 교두보 마련
7일 오전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경제협력 MOU를 체결을 위해 경기도청을 방문한 케르스티 칼유라이드 에스토니아 대통령 일행과 경제협력 MOU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 경기도>

남경필, 발트 3국 및 북유럽 진출 교두보 마련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발트 3국과 북유럽 진출의 교두보를 확보했습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오늘(7일) 케르스티 칼유라이드 에스토니아 대통령과 양 지역 간 기업매칭, 블록체인, 스타트업과 IT 산업인력 상호 교류를 골자로 한 경제협력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에스토니아는 북유럽 디지털 강국으로 지난 2005년 전자투표를 세계 최초로 도입한 디지털 전자정부의 선도 국가입니다.

남 지사는 오는 14일에는 라이몬즈 베요니스 라트비아 대통령을 만나 ‘경기도-라트비아’ 간 경제협력 협약을 체결할 예정입니다.

이번 협약은 ▲상호 기업지원데스크 설치 ▲스타트업.중소기업 지원과 공동행사 개최 노력 등을 골자로 한다고 도는 설명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반도체 클러스터 용인 유치 최종 확정…이재명 “국익차원의 대승적 판단”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 용인시 원삼면 일원 450만㎡ 부지가 120조원이 투입되는 ‘SK하이닉스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대상지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