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안산시 ‘2018 연안 바다목장 조성사업’ 선정…풍도해역에 50억 투입
안산시청 청사.
안산시청 청사. <사진= 경인방송 DB>

안산시 ‘2018 연안 바다목장 조성사업’ 선정…풍도해역에 50억 투입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경기 안산시는 해양수산부가 주관하는 ‘2018년 연안 바다목장 조성사업’에 선정됐다고 오늘(12일) 밝혔습니다.

연안 바다목장 조성사업은 바다에 인공적으로 물고기가 모여 살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인공어초를 활용해 어장기반을 조성하고 지역별 특색에 맞춘 주요 수산자원 방류와 모니터링 등을 5년간 추진합니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오는 2022년까지 5년에 걸쳐 총 50억원(국미 25억원, 도비 5억원, 시비 20억원)이 풍도해역에 투자됩니다.

안산시는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에 풍도 연안 바다목장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의뢰하고, 어장조성과 자원조성, 생태체험장 조성 등을 실시할 계획입니다.

특히 바다목장에는 낚시 등을 즐길 수 있는 체험장을 조성해 수도권 관광객 유치도 추진할 예정입니다.

이기용 대부해양관광본부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해양생태계를 보호하고 어업 생산성 향상과 관광객 유치가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kumj@ifm.kr

Check Also

경기도 청사.

경기도, 공유농업 활동가 모집…유.무형 인센티브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독자적인 농정혁신 전략인 ‘공유농업’의 핵심역할을 수행할 활동가를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공유농업은 소비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