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성희롱 논란, 안양문화예술재단 대표이사 해임
안양시청 전경.<사진=경인방송 DB>

성희롱 논란, 안양문화예술재단 대표이사 해임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 안양시는 여직원 성희롱 발언으로 논란을 빚은 안양문화예술재단 대표 A씨가 해임됐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중부지방고용노동청안양지청장은 A대표에 대한 징계 조치 등의 시정 지시를 내렸고, 안양문화예술대단은 지난 21일 이사회를 개최해 해임을 결정했습니다.

안양문화예술재단 이사장인 이필운 안양시장은 “이런 일이 일어나 시민과 문화예술계에 걱정을 끼쳐드린 점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당선인 ‘공정한 인천교육 소통위원회’ 출범…진보 성향 인사 대거 포진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당선인이 4년간 인천교육의 밑그림을 그릴 인수위원회 출범을 알렸습니다. 인천의 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