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산둥성, 연석회의 정례화…”지속적 교류기반 구축”

경기도-산둥성, 연석회의 정례화…”지속적 교류기반 구축”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와 중국 산둥성이 경제.산업.인문을 아우르는 실무부서 간 협력 협의체를 구축해 정례적인 만남을 갖기로 합의했습니다.

김현수 경기도 국제협력관과 서춘밍 중국 산둥성 상무청장 등 산둥성 대표단은 오늘(15일) 경기도청 국제회의실에서 만나 양 도성간 우호협력 연석회의 합의서에 서명하고, 협력의 폭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합의서에 따라 양 도성은 정기적으로 매년 1회씩 연석회의를 열고, 양 측에서 매년 윤번제로 주최하기로 했습니다.

연석회의에는 투자.통상, 과학기술, 창업지원, 농업, 체육, 문화관광, 교육.학술 등 양 지역 주요부서 책임자들이 참여해 협력사업 현황과 추진방안에 관한 정보를 상호 제공하고, 신규사업 발굴도 논의합니다.

합의한 사항은 공식문서로 만들어 공유하고, 협력사업 계획과 성과를 홍보하기 위한 자료도 함께 제작하기로 했습니다.

산둥성은 중국 성급 지역 중 GRDP 규모 3위를 차지하고 있는 환보하이 만경제권의 중심지로, 한국 기업이 가장 많이 진출한 곳입니다.

도는 지난 2009년 12월 산둥성과 자매결연을 시작으로, 대표단 파견, 인사교류, 대학교류, 한중 농업발전 공동 심포지엄 개최 등 산둥성과의 다양한 교류 사업을 추진해 왔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도·고양시·CJ, K컬처밸리와 한류월드 성공위해 힘 합쳐…3개 기관 협약 체결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와 고양시, CJ케이밸리주식회사가 한류 콘텐츠 산업 육성과 관광단지 활성화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습니다. 이재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