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대변인 “차질없이 준공영제를 준비하겠습니다”

경기도 대변인 “차질없이 준공영제를 준비하겠습니다”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광역버스 준공영제’ 시행과 관련해 “임기말 졸속정책”이라고 비판한데 대해 “귀를 닫은 채 다름을 인정하지 않는 태도야말로 독선과 아집”이라고 반박했습니다.

이승기 도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거듭 강조하지만 준공영제는 오직 도민의 안전을 위해 지난 수년간 도의회는 물론 시군과도 지속적으로 협의해 왔으며, 우리 모두가 함께 한 연정의 결과”라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이 대변인은 “되레 이 예비후보가 성남시장 재임 시절 시의회를 무시하고 밀어붙인 각종 정책은 어떻게 설명하겠느냐”고 반문하고
“경기도는 오직 도민의 안전만을 위해 차질 없이 준공영제를 준비해 나가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남양주·하남·인천 계양에 신도시, 과천에도 중규모 택지 조성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 남양주와 하남, 인천 계양에 수도권 3기 신도시가 조성됩니다.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은 오늘(19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