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연인과 헤어진 게 화나서”… 건물 옥상에서 유리병 던진 30대 남성 구속

“연인과 헤어진 게 화나서”… 건물 옥상에서 유리병 던진 30대 남성 구속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서부경찰서는 건물 옥상에서 행인과 차에 유리병 등을 던진 혐의로 32살 박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박 씨는 지난 6일 오후 9시 20분쯤 장기 투숙 중인 수원시 팔달구 4층짜리 모텔 옥상에 올라가 행인에게 유리병을 던지는 등 지난달 26일부터 6차례 병이나 화분, 돌멩이를 투척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차 2대가 일부 파손됐습니다.

경찰은 “박 씨가 여자친구와 헤어진 것에 화가 나서 범행했다”고 진술했다면서 “추가 범행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캐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경기도의회 민주당, ‘고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년 추모 기념식’ 열어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오늘(22일) ‘고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 기념식과 집담회를 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