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재배의향면적…벼 5.5%↓, 콩 9.9%↑
경기도농업기술원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재배의향면적…벼 5.5%↓, 콩 9.9%↑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올 해 경기도내 벼 재배의향 면적이 지난 해보다 5.5% 줄어들 것으로 전망됩니다.

경기도농업기술원은 지난 10~20일 도내 벼 재배농업인 표본농가 200가구를 대상으로 벼 재배의향면적을 방문 조사한 결과, 7만4천173ha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 7만8천484ha에 비해 4천311ha가 줄어든 것입니다.

반면, 쌀 생산조정제 정책에 따른 타작물 전환과 콩 도매가격 상승세 영향으로 콩 재배 의향 면적은 지난해 대비 9.9%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특히, 논콩은 같은기간 대비 36.9%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이는 콩 수매가격이 지난해 보다 kg당 189원 상승하고 경기도 수매 물량이 전년 대비 29.5% 증가했기 때문으로 분석됐습니다.

도 농기원은 모내기와 파종 전까지 농작물 정보에 대한 정확한 자료를 제공해 각 농가의 생산규모 결정 등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

kds@ifm.kr

Check Also

화성시, 혁신형 사회적경제조직 육성…31일까지 모집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화성시는 ‘2018년도 화성시 혁신형 사회적경제조직 육성사업’ 일정을 공고하고, 오는 31일까지 창업자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