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화성시, 서해안 해역에 점농어 치어 26만마리 방류
자료사진. <사진= 경인방송 DB>

화성시, 서해안 해역에 점농어 치어 26만마리 방류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화성시는 수산자원 조성과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올해 총사업비 9억8천만 원을 들여 ‘해면수산자원 조성사업’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오늘(3일)은 국화도와 입파도, 도리도 등 서해안 해역에 1억8천만 원 상당의 점농어 치어 26만 마리를 방류했습니다.

방류한 점농어 치어는 전염병 검사를 마친 총 길이 6cm 이상의 우량종자입니다.

이 어종은 농어와 비슷한 외관을 가졌지만 육질이 단단하고 맛이 뛰어나 낚시인들에게도 인기가 높다고 시는 설명했습니다.

시는 이번 방류를 시작으로 다음달에는 대하, 7월 넙치, 우럭 등 모두 1천500만 마리의 치어를 추가 방류할 계획입니다.

시는 지난 해에도 총예산 9억 8천만 원을 들여 넙치, 조피볼락 등 우량종자 6천800여 마리를 방류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예술축제 파주 헤이리 ‘판 아트 페스티벌’ 10월 6일 개막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파주시는 다음달 6~7일과 9일, 13~14일 ‘2018 파주 헤이리 판 아트 페스티벌’을 열기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