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양주 주택가 LP 가스 폭발… 60대 여성 숨져
<사진=연합뉴스 제공>

양주 주택가 LP 가스 폭발… 60대 여성 숨져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양주시의 한 주택가에서 LP가스 추정 폭발로 집 안에 있던 60대 여성이 숨지고, 50대 남성이 실종돼 소방 당국이 수색하고 있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오늘(7일) 오전 11시 15분쯤 경기도 양주시 봉양동의 주택가에서 LP가스 추정 폭발로 주택 2채가 완전히 부서져 무너지고, 2채가 일부 부서졌습니다.

소방 당국은 완파된 주택 한곳에서 68살 김 모 여성의 시신을 발견해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또 김 씨의 옆집에 살던 58살 이 모 씨가 연락이 닿지 않아 내부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소방 당국은 중장비 등 차량 17대와 구조견을 투입해 사고 지역 수습과 인명수색 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2019년 3월 22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 뉴스 [경기 뉴스] ■오산교통 노사, 파업 16일만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