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양주 주택가 LP 가스 폭발… 60대 여성, 50대 남성 숨져
<사진=연합뉴스 제공>

양주 주택가 LP 가스 폭발… 60대 여성, 50대 남성 숨져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양주시의 한 주택가에서 LP가스 추정 폭발로 집 안에 있던 60대 여성과 50대 남성이 숨졌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오늘(7일) 오전 11시 15분쯤 경기도 양주시 봉양동의 주택가에서 LP가스 추정 폭발로 주택 2채가 완전히 부서져 무너지고, 2채가 일부 부서졌습니다.

무너진 집 2곳에서는 이 집에 살던 68살 김 모 여성과 58살 이 모 씨가 각각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가정용 LP가스(20㎏) 누출로 폭발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조사하고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사립유치원 특정감사 집행정지 기각…경기교육청 감사 재개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유치원들이 제기한 소송이 기각되면서 그동안 중단됐던 경기도교육청의 감사도 다시 진행될 전망입니다. 경기도교육청과 수원지법 등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