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용인 동백 아파트서 새벽시간 불… 1명 숨지고 3명 부상
9일 오전 4시 50분쯤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의 17층 아파트 7층에서 불이 나 출동한 소방대원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불로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

용인 동백 아파트서 새벽시간 불… 1명 숨지고 3명 부상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오늘(9일) 오전 4시 50분쯤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의 17층짜리 아파트 7층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습니다.

이 불로 집 안에 있던 29살 A씨가 숨지고, 32살 B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또 이 집에 사는 다른 한 명과 위층 주민 한 명 등이 각각 연기를 들이마셔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아파트 주민 50여 명도 긴급히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불이 난 집은 인근 마트 직원 3명이 함께 쓰는 숙소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숨진 A씨가 있던 작은 방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경기도시공사 고덕국제신도시 1-3공구 입주민지원센터 개관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시공사는 평택고덕국제신도시 1-3공구 입주민지원센터를 개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곳은 내년 9월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하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