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이재명·남경필, 네거티브전 가열 ..’청년연금’·’광역서울도’등 상대측 공약 비난 이어져
경기도지사 선거에 나선 자유한국당 남경필 후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예비후보.<사진=경인방송 DB>

이재명·남경필, 네거티브전 가열 ..’청년연금’·’광역서울도’등 상대측 공약 비난 이어져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6.13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선거에 나선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예비후보와 자유한국당 남경필 예비후보 간 비방전이 가열되고 있습니다.

이재명 후보 측은 오늘(11일) 보도자료를 내 “남 후보가 대표적인 성과로 내세우는 ‘청년연금’이야 말로 포퓰리즘 정책”이라며 “예산은 막대하게 소요되는 데 반해, 혜택은 극소수만 보게 되는 청년연금이야말로 청년들을 현혹시키는 나쁜 포퓰리즘 정책의 표본이다”라고 비난했습니다.

남경필 후보가 오늘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이 시대에 포퓰리스트는 위험하다”며 이 예비후보를 비판하자, 맞대응에 나선 겁니다.

백종덕 이 후보 측 대변인은 “남 예비후보가 내세운 ‘광역서울도’의 경우 도민의 자존심을 심각하게 훼손하는 무책임한 공약”이라며 “실현 가능성조차 제로에 가깝다는 지적을 받는 광역서울도로 남 예비후보는 ‘불안한 공약’을 하는 ‘불안한 후보’임을 자임하는 꼴”이라고 비난 수위를 높였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안전한 전통시장 만들기…경기도, ‘화재 안전요원’ 배치 등 3개 사업 추진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앵커) 경기도는 안전한 전통시장 이용환경 조성을 위해 화재안전요원 배치와 노후 전기시설 개·보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