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농기원, 저칼륨 채소 대량생산 연구 추진
경기도농업기술원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농기원, 저칼륨 채소 대량생산 연구 추진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농업기술원이 신장질환자 등을 위해 칼륨 함유량이 적은 저칼륨 채소재배 연구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도 농업기술원은 오늘(16일) 파주 농업회사법인 (주)알가팜텍 식물공장에서 현장평가회를 열고, 상업용 식물공장 활성화를 위해 기능성 채소 대량 생산기술 연구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도 농기원은 잎브로콜리 배양액의 성분과 투입시기를 조절했을 때 최고 76%까지 칼륨함량이 감소된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이 연구결과를 토대로 실증연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신선한 야채에는 칼륨 성분이 많은데 당뇨병 합병증으로 인한 신장질환자 혹은 만성 신장질환자가 많은 양의 칼륨을 섭취하면 체내에 축적돼 부정맥과 심장 마비 등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도 청년배당 정책… 재정부담비율 놓고 각 시.군 ‘온도차’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앵커) 내년부터 경기도 전체에서 ‘청년배당’ 정책이 시행됩니다. 도 내 시군들은 ‘청년배당’ 정책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