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남경필측 “채무제로 선언 ‘거짓말 주장’ 사과부터 하라”
남경필 자유한국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

남경필측 “채무제로 선언 ‘거짓말 주장’ 사과부터 하라”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남경필 자유한국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측이 ‘채무 제로 선언’을 새빨간 거짓말이라고 주장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에 사과를 촉구했습니다.

남 후보측 김우석 대변인은 오늘(16일) 성명을 내고 “잘못된 팩트로 상대 후보를 공격했으면 오류를 공지하고 사과하는 것이 우선이며, 우리 사회의 보편적 상식”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대변인은 “이 후보 캠프 대변인도 ‘팩트를 착각한 것’이라고 했다”며 “하지만 이 후보는 이런 상식과 달리 아무런 사과 없이 반나절 만에 페이스북 글을 슬그머니 바꿨다”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반나절 만에 사과도 변명도 없이 흔적을 지우는 일은 국민에 대한 기만이며, 더구나 선거 과정에서 잘못된 사실을 근거로 한 주장은 허위 사실 유포”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앞서 이 후보는 어제(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남경필 후보가 경기도 채무라고 주장하는 수치와 경기도 및 행정안전부의 공시 자료 수치가 완전히 다르다”며 “남 후보의 채무 제로 선언은 새빨간 거짓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수원시, ‘청소년의회’ 운영… 청소년 정책, 사업 발굴한다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 청소년들이 시의원이 돼 청소년을 위한 정책과 사업을 발굴합니다. 수원시는 공모를 거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