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수원시, 수원희망글판 ‘여름편’… “푸른 산처럼 든든하게 지구를 디디고 사는 것은 얼마나 기쁜 일이냐”
<사진=수원시 제공>

수원시, 수원희망글판 ‘여름편’… “푸른 산처럼 든든하게 지구를 디디고 사는 것은 얼마나 기쁜 일이냐”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는 수원희망글판 여름 편 문안 ‘푸른 산처럼 든든하게 지구를 디디고 사는 것은 얼마나 기쁜 일이냐’를 오늘(1일)부터 수원시 곳곳에 게시합니다.

여름 편 문안은 24번째 게시물로 인천광역시에 사는 이용화 씨의 응모작입니다.

신석정(1907~1974) 시인의 시 ‘들길에 서서’에서 발췌한 내용입니다.

여름편 문안은 8월 말까지 수원시청 정문 옆 담장 게시판, AK플라자 수원역사점, IBK기업은행 동수원지점, 수원시연화장, 장안·팔달·영통구청, 선경·북수원·한림도서관, 매산동·화서2동 주민센터 등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2012년 가을 시작된 수원희망글판은 시민참여형 거리 인문사업으로, 계절이 바뀔 때마다 계절에 어울리는 정감 어린 문안을 시내 곳곳에 게시하고 있습니다.

수원시는 7월 한 달 동안 홈페이지에서 수원희망글판 가을 편 문안을 공모합니다.

당선자 1명에게는 30만 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을, 후보자 5명에게는 각 5만 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을 지급합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국감)최근 3년간 경기도 소방공무원 성범죄 전국 최다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최근 3년간 전국 시도별 소방공무원에 의한 성범죄 가운데 경기도가 가장 많은 것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