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화성시향토박물관 지역 문화재 312점 이관 전시
화성시향토박물관 전경. <사진제공= 화성시>

화성시향토박물관 지역 문화재 312점 이관 전시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화성시는 문화재청이 이관한 지역내 발굴 유물 312점을 일반에 공개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해 5월 화성시 향토박물관이 문화재청으로부터 ‘국가귀속문화재 보관 관리기관’으로 지정된 후 첫 이관입니다.

해당 유물은 지난 2012년~2014년 송산그린시티 동서진입도로 공사에서 발굴된 청동기시대 공렬토기 등 4점과 조선시대 백자, 구슬류, 철촉, 기와 등 308점을 포함해 모두 312점입니다.

시 향토박물관은 앞으로 남양 뉴타운과 청계택지 개발공사에서 과정에서 발굴돼 국가귀속문화재로 지정된 5천500여 점의 유물도 이관 받을 예정입니다.

kds@ifm.kr

Check Also

“4차 산업혁명 성공 위한 ‘도시공유 플랫폼’ 구축해야”<경기硏>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혁신 전략으로 다양한 혁신 주체가 동등하게 참여하는 커먼스 기반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