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정미경, “염태영 ‘특례시’ 공약은 시민을 우롱한 꼼수”
<사진=정미경 후보 캠프 제공>

정미경, “염태영 ‘특례시’ 공약은 시민을 우롱한 꼼수”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자유한국당 정미경 수원시장 후보 선거대책위원회는 더불어민주당 염태영 수원시장 후보의 ‘특례시 지정’ 대표공약과 관련해 “시민을 우롱한 꼼수”라고 지적했습니다.

정 후보 선대위 측은 “특례시 지정 공약은 염태영 후보가 지난 2014년 지방선거에서도 내새웠던 공약이었다”면서 “말 그대로 빈 공약이었는데 또 다시 들고 나온 것은 3선 장기집권에 대한 피로도를 회피하기 위한 꼼수”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특례시가 지정되기 위한 법제화부터 증세에 따른 시민저항, 경기도 무용론 등 선결해야 할 과제가 산더미”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특례시보다는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회생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이재명 도지사 수사 신속하게 해야”…여야 다른 듯 한 목소리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오늘(19일) 경기남북부지방경찰청 국정감사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관련한 신속한 수사를 요구하는 여야의 요구가 잇따랐습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