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여름철 잔류농약 부적합률↑…경기도보건환硏, 정밀검사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사진= 경인방송 DB>

여름철 잔류농약 부적합률↑…경기도보건환硏, 정밀검사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잔류 농약 검사 부적합률이 높아지는 여름철을 맞아 오는 9월 30일까지 잔류농약 정밀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정밀검사는 지난 해 여름철 높은 부적합률을 보였던 쑥갓, 고춧잎, 깻잎 등 20종을 대상으로 모두 263종의 농약성분을 검사하게 됩니다.

지난해 잔류농약 기준 위반으로 부적합 판정을 받은 농산물은 모두 130건으로, 이 가운데 57%에 달하는 74건이 여름철인 7~9월에 집중됐습니다.

연구원은 잔류농약 검사결과 부적합 농산물은 압류.폐기해 신속히 유통을 차단하고,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취할 방침입니다.

kds@ifm.kr

Check Also

2019년 2월 22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긴급 알림] ■수도권 내일(23일) 미세먼지비상저감조치 시행…”마스크 착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