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이재명 도지사, 안산 4·16기억교실 방문…”안전과 생명 존중하는 경기도 만들 것”
4일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윤화섭 안산시장이 안산교육지원청에 위치한 단원고 기억교실을 방문해 재현된 교실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경기도 제공>

이재명 도지사, 안산 4·16기억교실 방문…”안전과 생명 존중하는 경기도 만들 것”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안산 4·16기억교실을 방문하고, 세월호 유가족과 면담을 가졌습니다.

이 지사는 오늘(4일) 오후 안산시 단원구 안산교육지청 앞에 위치한 4·16기억교실을 방문하고 “잊지 않고 기억해 모든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제대로 보장하고 존중하는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지사는 애초 지난 2일 임명식을 갖고 기억교실을 방문할 예정이었지만, 지난 1일 태풍 북상으로 일정이 미뤄졌습니다.

이 지사는 안산시 단원구 초지동에 위치한 (사)4·16 가족협의회 사무실을 찾아 윤화섭 안산시장과 함께 세월호 유가족을 만났습니다. 

이 자리에서 이 지사는 “안산시 주도로 전담팀을 만들면 경기도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학교 용지가 예식장으로 둔갑…경기도 조세법 위반 696건 적발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취득세를 감면받기 위해 꼼수를 부린 법인과 개인 등이 무더기로 적발됐습니다. 상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