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포천 디자인 복합산단 조성 ‘차질’…중앙투자심사 통과 못해
고모리에 조감도<사진=경기도>

포천 디자인 복합산단 조성 ‘차질’…중앙투자심사 통과 못해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와 포천시가 추진 중인 디자인 테마 융·복합단지 ‘고모리에’ 조성사업이 최근 이뤄진 행정안전부의 중앙투자 심사를 통과하지 못하면서 차질을 빚게 됐습니다.

도 관계자는 “일간 재추진 방향으로 검토는 하겠으나 어찌 될지 현재로써는 말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고모리에 조성사업은 포천시 소흘읍 고모리 일대 44만㎡에 경기북부에 특화된 섬유·가구산업, 디자인과 한류 문화를 접목한 복합산업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입니다.

기반조성비 1천349억원과 민자 등 8천억원을 투입해 2022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지난해 11월 사업 타당성 검토용역에서 1.0 이상이면 사업성이 있는 것으로 판단하는 경제성 분석이 0.4를 겨우 넘어서는 등 중앙투자 심사 통과가 불투명했습니다.

hjs@ifm.kr

Check Also

2019년 2월 22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긴급 알림] ■수도권 내일(23일) 미세먼지비상저감조치 시행…”마스크 착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