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백군기 용인시장, 난개발 방지 위해 위원회 재편 추진
백군기 용인시장. <사진= 경인방송 DB>

백군기 용인시장, 난개발 방지 위해 위원회 재편 추진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백군기 경기도 용인시장이 난개발 원천 방지를 위한 강력한 의지를 내비쳤습니다.

시에 따르면, 백 시장은 오늘(10일) 난개발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난개발조사특별위원회를 구성하는 것과는 별도로 개발과 관련한 각종 위원회의 편성 상태를 보고하도록 관계자들에게 지시했습니다.

이는 위원회가 개발지향적인 성향의 인사로만 편성돼 있을 경우 ‘사람중심’의 개발이 될 수 없다는 판단에 따라 원점에서 재검토해 재편하려는 것이라고 시는 설명했습니다.

이와 관련 백 시장은 “지난 주 결재를 하면서 일부 위원회가 편성된 것을 봤는데 옛날 그대로”라며 “결론 다 내놓고 심의하면 무슨 의미가 있나”고 지적했습니다.

심의와 의사결정을 하는 위원회가 개발이익을 중시하는 성향의 인사들 위주로 편성됐을 경우 난개발을 막기가 쉽지 않다는 점을 직설적으로 비판한 겁니다.

개발과 관려해 시가 운영하고 있는 위원회는 도시계획위원회를 비롯해 건축위원회, 경관위원회가 있고, 각 위원회 산하에 소위원회가 구성돼 있습니다.

백 시장은 난개발조사특위와 관련해서는 당초 시기보다 앞당겨 이 달 중순부터 활동할 수 있도록 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도 육성 VR/AR 스타트업 한자리에…30일 데모데이 개최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지난 5월 VR/AR 오디션을 통해 선발한 오디션 3기 31개 팀의 데모데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