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고속도로서 사고 정체 중 택배 화물차 미끄러져… 택배 도로로 우르르
<사진=연합뉴스 제공>

고속도로서 사고 정체 중 택배 화물차 미끄러져… 택배 도로로 우르르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부고속도로 상행선 안성휴게소 부근에서 승용차와 화물차간 3중 추돌사고로 정체가 빚어지면서 뒤따르던 대형 택배 화물차가 급정거 중 미끄러져 택배가 도로로 쏟아져 나왔습니다.

오늘(11일) 오전 3시 20분쯤 경기도 안성시 경부고속도로 서울방향 안성휴게소 인근 5차로 중 4차로에서 22살 A씨의 제네시스 승용차가 뒤에서 오던 화물차 2대와 추돌했습니다.

이 사고로 차량 3대가 1차로까지 밀려나면서 승용차 운전자 A씨가 중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사고로 정체가 빚어지면서 사고 현장에서 50m가량 떨어진 곳에서 뒤따르던 11t 화물차가 급제동했고 미끄러지면서 택배 100여개가 도로로 쏟아져 나왔습니다.

경찰은 안성휴게소에서 본선으로 진입한 A씨의 승용차가 빗길에 미끄러져 멈춰서면서 뒤따르던 화물차와 추돌해 발생한 것으로 파악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경기도 육성 VR/AR 스타트업 한자리에…30일 데모데이 개최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지난 5월 VR/AR 오디션을 통해 선발한 오디션 3기 31개 팀의 데모데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