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너희도 세월호 애들처럼 될거야”… 학생들이 막말 교사 청와대 청원
기사 이미지 <사진=연합뉴스 제공>

“너희도 세월호 애들처럼 될거야”… 학생들이 막말 교사 청와대 청원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의 한 사립 고교 학생들이 담임 교사의 욕설과 폭언으로 정신적인 피해를 봤다며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 글을 올려 경찰이 정확한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지난 12일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이 학교 2학년 학생들의 말에 따르면 “김 모 선생님은 반 성적이 낮다는 이유로 학생들에게 욕설을 매일 한다”며 “너희도 세월호 애들처럼 될 거야, 그러니까 위안부 소리를 듣는거야 등의 막말을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경찰은 게시글이 논란이 되자 피해 학생 수를 파악하기 위해 학교 측에 전수조사를 의뢰했습니다.

학교 측은 김 교사로부터 경위서를 받은 결과 학생들이 주장한 내용이 일부 맞다고 보고 해당 교사를 수업에서 배제하고 직위 해제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City in my hands’… 수원시, 지방정부 최초 ‘인공지능 음성인식’ 행정서비스 구현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앵커) 경기도 수원시가 스마트시티 선도도시를 열겠다고 선포했습니다. 수원시 행정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디지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