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제 / IPA, 김종식-선원표 신임 항만위원 임명
김종식 항만위원(왼쪽), 선원표 항만위원

IPA, 김종식-선원표 신임 항만위원 임명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IPA)는 기획재정부가 김종식 인천항만물류협회 회장, 선원표 전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 등 2명의 신임 항만위원(비상임이사)을 선임했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김 신임 항만위원은 현재 인천항만물류협회 회장과 지난 5월 출범한 인천 내항 TOC 통합법인인 인천내항부두운영(주) 대표이사를 맡고 있습니다.

또 선 신임 항만위원은 여수광양항만공사 2대 사장을 지냈으며, 중앙해양안전심판원 원장과 인천지방해양수산청장 등을 역임했습니다.

이들의 임기는 오는 2020년 7월 15일까지 2년이며, 항만공사의 경영전략, 주요사업 및 예·결산, 임원추천 등 운영 전반에 대한 의사결정과 공사 발전을 위한 제언을 맡게 됩니다.

한편, 항만위원은 새롭게 임명된 2인을 포함해 총 7명이며, 임기가 종료된 5명도 향후 순차적으로 항만위원을 선임하여 항만위원회 운영의 지속성과 안정성을 확보해나갈 계획입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항만공사, 친환경 항만 조성을 위해 국제기구와 손 잡는다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가 인천항을 친환경 항만으로 조성하기 위해 국제기구와 손잡고 친환경 공동 프로그램을 추진키로 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