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남중국항 컨테이너 신규 항로 개설
남중국향 신규항로 개설을 기념해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인천항∼남중국항 컨테이너 신규 항로 개설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을 기점으로 남중국을 연결하는 신규 컨테이너 항로가 개설됐습니다.

인천항만공사에 따르면 오늘(24일) 팬오션과 고려해운이 인천항과 중국 광둥성 일대를 잇는 정기 컨테이너 노선인 KNX(Korea Nansha Express)·NSC2(North South China2)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항로에는 1천19TEU급, 655TEU급 컨테이너선이 격주로 투입됩니다.

이들 선박은 인천 신항∼광양∼부산∼광둥성 황푸∼난샤∼홍콩∼샨터우∼인천을 주 1회 주기로 운항하게 됩니다.

특히 인천에서 황푸까지 4일만에 화물을 실어 나르는 쾌속 서비스로 인천항의 물류서비스가 한층 업그레이드 될 전망입니다.

해당 항로의 연간 컨테이너 물동량은 1만1천800TEU로 예상돼 인천항 물동량 증대에 이바지할 전망입니다.

인천항만공사 관계자는 “새 항로가 이른 시일 안에 안정을 찾도록 수출입 화주와 경인지역 포워더를 대상으로 홍보를 강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서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수탁기관 공개모집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 서구는 어린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수탁 운영기관을 공개 모집한다고 오늘(17일) 밝혔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