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동구, 창영지구 지적 재조사사업 측량 시행
지적재조사 측량이 실시될 창영지구 전경<동구청 제공>

동구, 창영지구 지적 재조사사업 측량 시행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동구, 창영지구 지적 재조사사업 측량 시행

인천 동구는 창영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측량대행자로 (주)한라이엔씨를 선정하고 지적재조사 측량을 시행한다고 오늘(3일) 밝혔습니다.

지적재조사는 2030년까지 국비 약 6억 원을 투입해 100여 년 전 일제강점기에 작성된 종이지적을 현실경계 기준으로 측량해 면적, 경계 등 지적공부의 등록사항을 바로잡는 사업입니다.

구는 주민설명회 등을 거쳐 토지소유자 3분의 2이상 동의를 받아 창영동 36번지 일원 131필지(2만6,739㎡)를 지적재조사 사업지구로 선정했습니다.

또 지적재조사위원회는 측량업체가 제출한 대행계획서를 심사·평가해 측량대행자를 선정했으며, 내년 2월까지 지적재조사 측량을 완료할 계획입니다.

구 관계자는“토지의 정확한 현황조사와 정밀한 측량이 이뤄져야 하므로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인 등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동구, 어린이 아토피․천식 예방관리 인형극 공연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 동구보건소는 오는 29일까지 총 6회에 걸쳐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아토피 질환 예방관리를 위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