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역대급 폭염으로 인삼도 피해…도 “관리 철저히 해야”
경기도농업기술원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역대급 폭염으로 인삼도 피해…도 “관리 철저히 해야”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농업기술원은 사상 유례없는 폭염사태로 일부 인삼밭의 피해가 나타나고 있다며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습니다.

일반적으로 인삼은 30도 이상 기온이 5~7일간 지속되면 피해가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고온피해를 받은 인삼은 잎 가장자리부터 갈색으로 타들어 가면서 심할 경우 식물체 지상부 전체가 말라죽게 됩니다.

도 농기원은 “여름철 고온기에는 충분한 관수를 통해 토양수분 함량인 18~21%를 유지하도록 하고 , 통풍이 원활한 개량형 울타리를 설치하면 2~3도 정도 강하효과가 있어 피해를 줄일 수 있다”고 조언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염태영 수원시장 “올해는 특례시 완성의 원년…협치에 방점 둘 것”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염태영 경기도 수원시장은 올해 첫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시정 운영의 방점을 ‘협치’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