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제3판교테크노밸리 부지 성남 금토동 일원 58만㎡ 확정
(가칭)제3판교테크노밸리 조감도. <사진= 경기도>

제3판교테크노밸리 부지 성남 금토동 일원 58만㎡ 확정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성남시 금토동 일원 58만3천581㎡가 제3판교테크노밸리 조성지로 확정됐습니다.

경기도는 지난해 11월 LH가 제출한 ‘성남 금토 공공주택지구’ (가칭) 제3판교테크노밸리 지정 신청서를 국토교통부가 승인.고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고시는 첫 번째 행정 절차에 해당하는 것으로, 사업부지 규모가 공식 확정됐다는 의미라고 도는 설명했습니다.

제3판교테크노밸리 사업은 이번 공공주택지구 지정을 시작으로 ▲2019년 지구계획 승인과 토지보상 ▲2020년 착공 ▲2023년 사업 준공 등의 절차를 거쳐 진행 예정입니다.

확정된 제3판교테크노밸리 부지는 제2판교테크노밸리와 인접한 성남시 금토동 일원에 위치하는데, 1구역 6만7천910㎡, 2구역 51만5천671㎡로 구성돼 있습니다.

도는 판교테크노밸리의 주차난과 대중교통 불편, 주거시설 부족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제3판교를 주거와 일자리가 어우러진 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입니다.

도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올 하반기 성남시, LH, 경기도시공사와 함께 공동사업시행 기본협약을 체결하고, 나머지 절차를 진행할 방침입니다.

앞서 도는 지난 2005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일대 66만 1천㎡ 부지에 판교테크노밸리를 조성한데 이어 성남시 수정구 시흥동.금토동 일대 43만 402㎡ 부지에 제2판교테크노밸리 조성 공사를 내년도 준공 목표로 추진하고 있습니다.

이춘표 도 도시주택실장은 “제3판교테크노밸리가 완료되는 2023년이면 판교 일대가 167만㎡ 부지에 2천500여개의 첨단기업이 입주하는 세계적인 첨단산업클러스터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평택 세교동 신축 교회 건설 현장서 불… 인명피해는 없어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오늘(18일) 오전 11시 47분쯤 경기도 평택시 세교동 신축 교회 건설현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현재까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