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지역 28일째 폭염특보… 온열질환자수 600명 넘어
<사진=연합뉴스>

경기지역 28일째 폭염특보… 온열질환자수 600명 넘어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지역에 28일째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온열질환자 수가 600명을 넘어서고 사망자도 3명으로 늘어났습니다.

경기도에 따르면 올해 들어 6일까지 도내에서 발생한 온열질환자는 모두 637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159명의 4배에 달하는 수치입니다.

유형별로는 열사병 157명, 열탈진 342명, 열경련 60명, 열실신 57명 등입니다.

지난 4일 남양주의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 병원으로 옮겨진 80대 할머니가 결국 열사병으로 숨지며 사망자도 3명으로 늘었습니다.

앞서 지난달 16일 양평의 자택 근처에서 풀을 뽑던 80대 할머니가 쓰러져 숨졌고, 17일에는 동두천의 어린이집 차량에 방치된 4세 여아가 목숨을 잃었습니다.

지난해에는 온열질환으로 숨진 사망자는 없었습니다.

가축 폐사도 잇달아 315개 농가에서 60만9천698마리가 무더위로 폐사했습니다.

닭 201개 농가 58만7천443마리, 돼지 110개 농가 1천255마리, 매추리 4개 농가 2만1천마리 등입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기획> 3. 카풀-택시업계 모두 만족할 중재안은 없다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카카오 카풀 서비스 기획 보도 마지막 순서입니다. 정부와 여당은 카풀 문제를 해결하기 …